본문: 마 24:36-51 요절:44,”이러므로 너희도 준비하고 있으라 생각하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오리라” 재림에 대한 예수님의 분명한 가르침 중 하나는

그 날짜와 시간을 누구도 알 수 없다는 사실이다.

하나님 외에는 아무도 재림의 시기를 알지 못한다.

노아의 가족은 대홍수를 경고한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묵묵히 오랫동안 방주를 만들며 준비했다.

그때 세상사람들은 노아를 비웃고 조롱했다.

그들은 홍수가 있을 것이라는 경고를 들었지만 믿지 않았다.

재림의 경고가 울려 퍼지는데, 누군가는 그것을 마음에 새기고,

누군가는 무시하고 코웃음치는 지금의 세태와 같다.

마지막 때에 더욱 영적으로 깨어 있어, 다시오실 주님을 두려움이 아닌,

기쁨으로 맞이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삶을 살아가자. 적용: 많은 사람들에게 주님의 말씀을 전하며 그들도 재림을 준비하게 해야 한다.

조회 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자원하는 마음

본문: 출 35:1-19 요절: 5, 10, “너희 소유 중에 여호와께 드릴 것을 택하되 마음에 원하는 자는 드릴지니…너희 중 지혜로운 자는 여호와께서 명령하신 것을 다 만들지니” 우리가 하나님의 일을 할 때, 형식적으로 감당하거나 다른 사람들의 눈을 의식하여 억지로 참여할 때가 있다. 또한 지금까지 해 왔던 신앙의 관성에 이끌려 습관처럼 참여할 때도 있

장신구를 떼어내라

본문: 출 33:1-11 요절: 5, “너희는 장신구를 떼어 내라 그리하면 내가 너희에게 어떻게 할 것인지 정하겠노라” 회개는 하나님이 계셔야 하는 자리에 놓여 있던 우상을 제거하는 행위를 동반한다. 우리는 믿음 안에 있다고 하면서도 잘못된 인생의 목적이나 그릇된 삶의 방식같은 세속적 단장품을 지닌 채 하나님을 섬기지는 않는지 자신을 돌아봐야 한다. 참

거룩한 옷을 입은 자

본문: 출 28:1-14 요절: 4, “거룩한 옷을 지어 아론이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라” 의복은 그 사람의 특별한 역할을 규정해 준다. 성도는 세상 사람들과 구별된 하나님 백성으로, 특별한 신분을 나타내는 거룩한 옷을 입은 자이다. 거지가 왕자가 되면 옷부터 갈아 입어야 한다. 이처럼 성도가 그리스도로 옷 입음은 더 이상 죄인이 아닌, 하나님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