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본문: 마 24:36-51 요절:44,”이러므로 너희도 준비하고 있으라 생각하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오리라” 재림에 대한 예수님의 분명한 가르침 중 하나는

그 날짜와 시간을 누구도 알 수 없다는 사실이다.

하나님 외에는 아무도 재림의 시기를 알지 못한다.

노아의 가족은 대홍수를 경고한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묵묵히 오랫동안 방주를 만들며 준비했다.

그때 세상사람들은 노아를 비웃고 조롱했다.

그들은 홍수가 있을 것이라는 경고를 들었지만 믿지 않았다.

재림의 경고가 울려 퍼지는데, 누군가는 그것을 마음에 새기고,

누군가는 무시하고 코웃음치는 지금의 세태와 같다.

마지막 때에 더욱 영적으로 깨어 있어, 다시오실 주님을 두려움이 아닌,

기쁨으로 맞이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삶을 살아가자. 적용: 많은 사람들에게 주님의 말씀을 전하며 그들도 재림을 준비하게 해야 한다.

조회수 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다시오실 주님

본문: 벧후 1:12-21 요절: 16, “예수 그리스도의 능력과 강림하심을 너희에게 알게 한 것이” 인생은 기다림이다. 나는 무엇을 기다리며 무엇을 위해 살아가고 있는지 한 번쯤은 돌아봐야 한다. 오지 않을 것을 기다리며 헛된 꿈을 꾸다 시간을 버리며 살아가고 있는 것은 아닐까? 정말 내가 나답게 사는 삶, 진정 보람 있게 사는 복된 인생이란 무엇일까?

마지막을 생각하는 삶

본문: 벧전 4:1-11 요절: 7,10, “만물의 마지막이 가까이 왔으니 정신을 차리고 근신하여 기도하라 서로 뜨겁게 사랑하고 선한 청지기 같이 서로 봉사하라” “아름다운 사람은 머문 자리도 아름답다”는 캠페인 문구가 있다. 사람의 아름다움은 그 사람이 떠나고 난 다음에 평가되는 경우가 많다. 그리스도인들도 자신의 마지막 때를 생각하며 살아야 한다. 현재

무엇을 남길 것인가?

본문: 왕상 22:41-53 요절:43, “여호사밧이 아버지의 모든 길로 행하며 여호와 앞에서 정직히 행하였으나” 유다왕 여호사밧은 아버지 아사의 길로 행하여 하나님 앞에서 정직히 행하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아버지의 경건과 믿음이 잘 전수된 것이다. 반대로 이스라엘 왕 아하시야도 아버지 아합의 길로 행했는데, 아버지가 하던대로 바알숭배와 온갖 악행을 저질렀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