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출 4:24-31 요절:27, “여호와께서 아론에게 이르시되 광야에 가서 모세를 맞으라” 하나님은 모세에게 아론이라는 동역자를 붙여 주셨다.

하나님이 주신 사명을 감당하기 위해 애굽으로 향하던 모세가 황량한 광야 한복판에서 동역자 아론이 자신을 맞으러 나온 것을 보고 얼마나 기뻤을 지 짐작이 간다. 우리는 인생에서 수많은 고난과 난관을 만난다.

그러나 우리가 절망하지 않는 이유는 하나님이 우리를 위로하시며 격려해 주시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동역자들과 공동체를 주셔서 위로해 주시고, 하나님의 일들을 감당할수 있게 해 주신다. 적용: 내 자신이 선한 동역자가 될 수 있도록 힘쓰자. 그래서 지체들과 공동체를 섬기는 사명을 충실히 감당하자.

조회 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자원하는 마음

본문: 출 35:1-19 요절: 5, 10, “너희 소유 중에 여호와께 드릴 것을 택하되 마음에 원하는 자는 드릴지니…너희 중 지혜로운 자는 여호와께서 명령하신 것을 다 만들지니” 우리가 하나님의 일을 할 때, 형식적으로 감당하거나 다른 사람들의 눈을 의식하여 억지로 참여할 때가 있다. 또한 지금까지 해 왔던 신앙의 관성에 이끌려 습관처럼 참여할 때도 있

장신구를 떼어내라

본문: 출 33:1-11 요절: 5, “너희는 장신구를 떼어 내라 그리하면 내가 너희에게 어떻게 할 것인지 정하겠노라” 회개는 하나님이 계셔야 하는 자리에 놓여 있던 우상을 제거하는 행위를 동반한다. 우리는 믿음 안에 있다고 하면서도 잘못된 인생의 목적이나 그릇된 삶의 방식같은 세속적 단장품을 지닌 채 하나님을 섬기지는 않는지 자신을 돌아봐야 한다. 참

거룩한 옷을 입은 자

본문: 출 28:1-14 요절: 4, “거룩한 옷을 지어 아론이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라” 의복은 그 사람의 특별한 역할을 규정해 준다. 성도는 세상 사람들과 구별된 하나님 백성으로, 특별한 신분을 나타내는 거룩한 옷을 입은 자이다. 거지가 왕자가 되면 옷부터 갈아 입어야 한다. 이처럼 성도가 그리스도로 옷 입음은 더 이상 죄인이 아닌, 하나님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