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고 비밀한 사랑

본문: 말 1:1-5

요절: 2,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내가 너희를 사랑하였노라”


하나님은 언제나 당신의 백성을 사랑하신다.

그 사랑을 보여 주시기 위해 필요를 공급하시고 인도하시며 보호하신다.

심지어 죄로 물들어 있을지라도, 그들을 사랑으로 치유하고 고치기를 원하신다.

그래서 범죄한 이스라엘에게 주신 첫 메시지가 “내가 너희를 사랑하였노라”인 것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책망과 경고를 받을 때 하나님의 사랑을 기억함으로

감사와 기쁨으로 반응할 수 있어야 한다.


적용: 그리스도인은 세상에서 받는 사랑과는 비교가 안되는, 세상이 모르는 크고 비밀한 사랑을 가지고 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본문: 고전 7:17-24 요절: 23,4, “사람들의 종이 되지 말라 각각 부르심을 받은 그대로 하나님과 함께 거하라” 우리의 정체성은 세상에 의해 규정되지 않는다. 우리의 사회적 신분도 우리를 규정할 본질은 아니다. 우리가 복음 안에서, 그리스도 안에서 살아가는 존재라는 것이 우리를 규정한다. 우리는 하나님의 자녀이고 그리스도의 지체이다. 우리는 그리스

본문: 고전 3:1-15 요절: 1, “내가 신령한 자들을 대함과 같이 너희에게 말할 수 없어서, 육신에 속한 자 곧 그리스도 안에서 어린아이들을 대함과 같이 하노라” 아무리 오랜 신앙생활을 했다 할지라도 그 마음과 생각이 그리스도를 닮아 변화되지 않는다면, 그 사람은 여전히 영적 어린아이다. 이런 영적 미숙함은 하나님을 영화롭게 할 수 없고 선한 열매를

본문: 말 4:1-6 요절: 1, “여호와가 이르노라 용광로 불 같은 날이 이르리니 교만한 자와 악을 행하는 자는 다 지푸라기 같을 것이라” 성경의 예언이 거의 다 성취되었고, 이제 마지막 그리스도의 재림을 통한 영원한 하나님 나라의 완성만이 남아있다. 마지막 때를 살아가는 우리는 영적 긴장을 풀지 말고, 죄와 싸우며 많은 영혼을 구원의 길로 이끌라는 주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