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인생의 주인

본문: 욥 1:13-22 요절:21, “내가 어머니 모태에서 벌거벗고 나왔으니 떠날 때도 벌거벗고 갈 것입니다 여호와께서 주신 것을 여호와께서 가져가시니” 경건한 신앙의 소유자 욥에게 재산과 자녀들을 한 순간에 다 잃어버리는 엄청난 비극이 닥쳐왔다.

그러나 그 순간에도 욥은 자신이 진실로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임을 드러냈다.

주신이도 거두시는 이도 하나님임을 고백했다.

모든 것이 하나님의 것임을 인정하는 믿음이 그에게 굳건히 뿌리박혀 있었기 때문이다.

고난이 찾아올 때 우리의 믿음은 흔들리고 마음은 연약해 지기 쉽다.

그러나 그 어떤 상황가운데서도 하나님을 원망하지 않고 예배했던 욥의 믿음을 따라가자. 적용및 질문: 나는 내 삶의 주인이 하나님이심을 인정하며 살아가고 있는가?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요절: 5,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하나님께 소망을 두고 살아가라. 그러면 현실의 억압보다 훨씬 더 강력한 확신을 갖게 된다. 현실의 고통을 이겨내는 확신은 기도를 통해 얻는다. 절망스러운 상황에서 기도하기를 쉬지 말라. 있는 모습 그대로 하나님께로 나아가 솔직하게 마음을 털어 놓으라. 하나님이 반드시 위로해 주

재앙을 만났을 때

본문: 요엘 1:1-12 요절:3, “너희는 이 일을 너희 자녀에게 말하고 너희 자녀는 자기 자녀에게 말하고” 세상 사람들은 눈 앞에 당한 재앙을 해결하는 데 급급할 수밖에 없지만 우리는 그 사건 배후에 있는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순종해야 한다. 일상에서 부딪치는 문제들 속에서 하나님의 메시지를 발견하고 그 말씀에 순종함으로 영적인 복을 누려야 한다. 적용

사랑과 진리

본문: 막 14:53-65 요절:62, “예수께서 이르시되 인자가 권능자의 우편에 앉은 것과 구름 타고 오는 것을 너희가 보리라” 우리는 매 순간 세상과 영적 전쟁을 치른다. 우리는 그 상황에서 세상의 도구를 들고 맞서도록 부름받지 않았다. 아무리 세상이 우리를 위협하더라도 우리의 무기는 사랑과 진리이다. 지난 역사는 교회가 이 무기를 올바르게 사용했을 때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