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예수님의 사랑

본문: 로마서 5:6-11


예수님의 십자가는 분명 고난과 고통의 길이다.

예수님은 십자가를 지시기 위해서 견딜 수 없는 고통과 조롱과 비난을 당하셨다.

그러나 우리를 향한 사랑이, 너무나 컸기에, 예수님은 묵묵히 그 길을 걸어가셨다.

우리를 깊이 사랑하시는 아버지의 마음을 알았기에 십자가의 길을 순종하셨다.

그러므로 십자가는 사랑의 결정체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사랑이 어떤 것인지를 완전하게 보여 준 것이다.

그러므로 바울의 고백처럼, 이제 내가 사는 것이 아니다.

내 안에 계신 예수 그리스도로 사는 것이다.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영광스럽고 영원한 생명으로 사는 것이다.

그 생명 안에 있는 참된 기쁨과 위로와 안식을 누리며, 감사하며 살아가자.

조회수 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죽음을 극복하는 길

본문: 왕하 9:27-37 요절: 36, “여호와께서 엘리야를 통해 말씀하신 대로 개들이 이세벨의 살을 먹을 것이다” 사람은 누구나 죽음 앞에 서야 할 때가 있다. 복음을 거절하는 사람들은 하나님의 존재와 능력을 부정하며 하나님을 떠난 삶을 살다가 죽음 뒤에 준엄한 심판의 자리에 설 것이다. 그러나 복음을 믿고 따르는 자는 의로운 재판장 되시는 예수 그리스

쓰임 받는 사람

본문: 왕하 7:3-10 요절: 9, “나병환자들이 서로 말하되 이 소식을 전하지 않으면 벌을 받을 것이니 이 소식을 알리자” 하나님의 손에 붙들리면 약한 사람도 쓰임 받을 수 있다. 하나님이 쓰시지 못할 사람은 없다. 하나님이 사용하시지 못할 상황도 없다. 하나님은 살 소망이 없어 보이는 나병환자들을 통해서도 일하신다. 하나님의 능력 앞에 사람의 연약함은

마중물

본문: 왕하 4:38-44 요절: 41, “퍼다가 무리에게 주어 먹게하라 하매 이에 솥 가운데 독이 없어지니라” 모든 사람이 불가능을 외칠 때 하나님은 예수님의 이름으로 불가능을 가능하게 하는 기적을 선포할 사람을 찾고 계신다. 우리는 기적이 메말라 버린 죽음의 땅에서 주님의 기적을 일으키는 마중물이 되어야 한다. 적용: 기적은 올바른 신앙을 가진 사람들의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