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 해결

본문: 마 8:23-34 요절: 26절, “어찌하여 무서워하느냐 믿음이 작은 자들아 하시고 곧 일어나 바람과 바다를 꾸짖으시니 아주 잔잔하게 되거늘” 비록 모든 것을 버리고 주님을 따르겠다며 주님과 같은 배를 탔지만,

우리에게는 풍랑과 같은 어쩔 수 없는 현실적 두려움이 따라온다.

그러나 그 모든 것들이 주님께는 그저 한 마디로 꾸짖으시면 해결될 작은 문제이며,

믿음을 가지고 바라보면 사실상 큰 위협이 되지 않는 것들일 뿐이다. 우리는 주님이 우리와 같은 배를 타고 계시기에 결코 위험하지 않다는 사실을 확신해야 한다. 세상의 파고를 헤쳐 나가야 할 때,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시고,

세상을 다스리시는 통치자이심을 잊지 말아야 한다.

적용: 주님이 함께 하심으로 반드시 문제를 해결해 주실 것을 믿고 담대함으로 살아가자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본문: 시 34:1-10 요절: 8, “너희는 여호와의 선하심을 맛보아 알지어다 그에게 피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 인생을 살아가면서 풍랑을 피할 수는 없다. 풍랑 앞에 타인이나 하나님을 향한 원망은 아무런 유익도 없고 우리 영혼만 병들 뿐이다. 하지만 생사화복을 주관하시는 하나님을 믿고 바라보고 순종한다면, 우리는 고난을 통해 하나님을 더 깊히 경험했다는

본문: 창 48:1-11 요절: 9, “그들을 데리고 내 앞으로 나아오라 내가 그들에게 축복하리라” 요셉은 애굽 총리의 권한과 능력으로 자녀들에게 물질과 지위를 물려줄 수 있었다. 하지만 아버지 야곱의 믿음을 더 귀하게 여겼기에 야곱의 마지막 순간에 자신의 아들들이 야곱의 축복 기도를 받도록 데리고 간다. 야곱은 오랜 세월 끝에 하나님께 받은 복을 깨닫고

본문: 창 45:1-15 요절: 5, “나를 팔았다고 근심하지 마소서 하나님이 생명을 구원하시려고 나를 당신들보다 먼저 보내셨나이다” 우리 인생에는 고난도 있고 놀라운 성취도 있다. 하나님이 이런 상황들을 우리에게 허락하시는 이유는 단 한가지, 하나님의 마음을 깨달아 사람들을 돕는 성숙한 사람으로 빚으시기 위함이다. 그러므로 시련속에서 낙심하지 말고, 성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