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말씀의 무게

본문: 삼상 3:15-21

요절: 19, “사무엘이 자라매 어호와께서 그와 함께 계셔서 그의 말이 하나도 땅에 떨어지지 않게 하시니”


사무엘은 제사장 가문 출신도 아니고, 내세울 만한 배경도 없는 어린아이였지만,

하나님의 말씀의 무게를 알고 충실했기에, 하나님은 그를 선택하셨고,

그를 통해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셨다.

진정 우리도 하나님 말씀의 무게를 깨달아 그 앞에 신실하고,

삶에서 말씀을 전하며 살아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


적용: 하나님의 말씀을 귀하게 여기는 사람은, 말씀 앞에서 변함없는 신실함과 성실함으로 살아간다.

조회수 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본문: 잠 1:1-7 요절: 7,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이 지식의 근본이거늘” 인간이 가질 수 있는 모든 지혜는 하나님을 나의 인생 최고의 가치로 여기는 자세와 태도로부터 나오는 것이다. 우리 삶이 내가 아닌 하나님의 손에 달려있음을 자각할 때, 하나님을 향한 경외심은 우리 안에 자연스럽게 나타난다. 일상에서의 경건과 도덕적인 삶은 바로 하나님을 향한 경외

본문: 히 11:17-31 요절: 27, “보이지 아니하는 자를 보는 것같이 하여 참았으며” 믿음은 내 눈에 보이는 것, 내가 경험한 것들을 내려놓고 하나님의 말씀을 따라 살아가는 것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하나님은 말씀을 믿고 순종하는 자들을 통해 당신의 역사를 펼쳐 가신다. 믿음의 사람들이 걸어간 길이야말로 진정한 승리의 길, 고귀한 길이었음을 기억하고

본문: 히 7:11-22 요절: 22, “예수는 더 좋은 언약의 보증이 되셨느니라” 예수님 외에는 대안이 없다는 것을 깨달은 사람은 예수님 곁을 떠나지 않는다. 예수 그리스도 외에는 소망이 없기 때문이다. 예수님은 하나님께 나아가는 유일한 길이다. 하나님 앞에 온전해지고자 하는 자는 누구라도 예수님을 꼭 만나야 한다. 우리에게 영원한 생명을 주시는 예수님을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