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자랑은?

본문: 고후 12:1-10

요절: 9, “나의 약한 것들에 대하여 자랑하리니

이는 그리스도의 능력이 내게 머물게 하려 함이라”


바울의 간절한 기도에도 하나님은 그의 육체적 질병을 고쳐주지 않으셨다.

대신 하나님의 은혜가 바울에게 충분하고,

그의 약함 가운데 하나님의 능력이 온전해진다고 말씀하셨다.

강해져야 하고, 이겨야 하고, 성공해야 하는 세상의 원리에 상충되어 보인다.

그러나 자신의 강함이나 성공보다 하나님의 능력이 나타나고,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것이 참으로 성공적인 인생이다.

세상 원리를 따르는 어리석은 인생이 아닌 하나님을 드러내고 높이는

성공적인 인생이 되기를 소망한다.


적용: 진정한 그리스도인은 세상의 자랑을 삼가고 오히려 약함을 자랑하며

하나님의 능력을 의지하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삶을 살아간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본문: 창7:1-12 요절: 12, “사십 주야를 비가 땅에 쏟아졌더라” 하나님의 말씀대로 대홍수가 온 땅을 뒤덮었다. 40일 동안 그야말로 엄청난 비가 쏟아져 내렸다. 이렇게 대홍수는 전 지구적인 재앙이자 심판이며, 세상을 바꾸는 대변혁의 사건이었다. 절대주권자인 하나님의 말씀은 하나도 떨어지지 않고 그대로 성취된다. 노아 홍수가 일어난 것처럼 우리 역시

본문: 창 1:14-23 요절: 22,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며 이르시되 생육하고 번성하여 충만하라” 하나님이 창조하신 모든 것이 성장하고 번성하고 있다. 그렇다면 우리는 과연 하나님의 생명력을 담은 피조물로서 성장하고 있는가? 믿음이 자라고 있는지, 선한 영향력을 계속 나타내고 있는지를 돌아보자. 하나님은 우리 삶의 모든 영역이 과거 모습에 멈춰

본문: 고후9:1-9 요절: 7, “마음에 정한 대로 할 것이요 인색함이나 억지로 하지 말지니 하나님은 즐겨내는 자를 사랑하시느니라” 전도를 하다 보면, 헌금 때문에 교회 나오기를 꺼려하는 분이 있다. 교회에 다니시는 분들 중에도 때로는 시험거리가 되기도 한다. 참으로 안타깝다. 바울은 이러한 현상을 경계하며 헌금의 원칙을 교훈한다. 각자의 믿음에 따라 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