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경청과 공감

본문: 욥 6:14-30 요절: 14, “낙심한 자가 비록 전능자를 경외하기를 저버릴지라도 그의 친구로부터 동정을 받느니라” 진정한 친구라면 내가 부족한 모습을 보일지라도 나를 위로하고 동정하는 마음을 가져주는 것이 당연하다.

친구들에게 위로와 이해를 기대했던 욥은 철저히 실망했다.

욥의 실망은 당연한 것이다.

왜냐하면 사람은 다른 이의 아픔과 고통을 감당할 만한 힘과 능력이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예수 그리스도안에서 이루어지는 사귐은 분명히 다르다.

예수님이 마음의 주인이 되어 사는 그리스도인의 사귐에는 서로를 향한 동정의 마음과 위로가 넘친다.

내가 죽고 예수로 사는 그리스도인은 예수의 마음으로 서로에게 다가갈 수 있다. 적용: 고통 중에 있는 사람의 말을 경청해 주고 긍휼과 사랑으로 공감해 주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조회수 7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우상숭배

본문: 왕상 14:21-31 요절: 22, 23, “유다가 여호와를 노엽게 하였으니 산당과 우상과 아세라상을 세웠음이라” “장인은 연장을 탓하지 않는다”는 말이 있다. 진정한 장인은 좋은 연장이 아니더라도 좋은 결과물을 만들어 내야 한다는 말이다. 신앙도 마찬가지다. 진실한 그리스도인은 환경에 상관없이 믿음을 지켜낸다. 그러나 좋은 조건 속에서도 믿음에 실

경청과 배려

본문: 왕상 12:12-20 요절: 16, “온 이스라엘이 자기들의 말을 왕이 듣지 아니함을 보고” 관계에서 중요한 것은 상대방의 말을 경청하고 배려하는 것이다. 사람은 배려를 받을 때 존중받는다고 느낀다. 우리가 속한 공동체에는 도움과 이해가 필요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을 소외시키지 않고 배려하는 따뜻한 말과 위로는 공동체를 더욱 결집시키는 기초가 된다.

성공의 함정

본문: 왕상 9:10-28 요절: 11, “솔로몬에게 그 온갖 소원대로 백향목과 잣나무와 금을 제공하였음이라” 성공과 번영을 추구하는 세상 속에서 그리스도인들이 거룩함을 지키는 것은 결코 쉽지 않다. 해가 거듭될수록 솔로몬의 업적도 늘어났고, 엄청난 양의 금이 솔로몬에게 모아졌다. 그러나 하나님을 향한 솔로몬의 마음은 점점 힘을 잃어가기 시작했다. 하나님을

Comentarios


bottom of page